회원공간

치매 News

  • HOME
  • 회원공간
  • 치매 News
간과되고 있는 치매 증상은 ‘무감정'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 2019-07-24 조회수 409회

간과되고 있는 치매 증상은 '무감정'


치매 환자의 거의 절반이 우울증과는 다른 ‘무감정’(apathy)이라는 독특한 증상을 보인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무감정은 만사에 의욕과 관심을 상실한 상태로 모든 형태의 치매 환자에게서 나타날 수 있다. 치매 초기에 나타나는 일이 흔하지만, 치매의 모든 단계에서 출현할 수 있으며 한 번 나타나면 지속되는 경향이 있다.

영국 엑시터(Exeter)대학 의대 치매 전문의 클라이브 발라드 교수 연구팀이 알츠하이머 치매 환자 총 4320명이 대상이 된 20건의 코호트(동일 집단) 연구 자료를 종합 분석한 결과 이 같은 사실이 밝혀졌다고 사이언스 데일리가 17일 보도했다.

치매 환자는 45%가 ‘무감정’ 증상을 보였으며 20%는 시간이 가도 이런 증상이 사라지지 않았다고 연구팀은 밝혔다.

일부는 우울증과 무관하게 ‘무감정’ 증상을 보였다.

이는 일부 치매 환자에게 나타나는 ‘무감정’이 독특한 임상적, 생물학적 특이성을 지니고 있음을 시사하는 것이라고 연구팀은 설명했다.

의욕과 관심이 전혀 없다면 인지기능 저하와 치매 증상은 더욱 악화되고 사망 위험 또한 커지는 데도 당장 환자를 돌보는 데는 지장을 주지 않기 때문에 간과되고 있다고 연구팀은 지적했다.

이 증상은 치매 치료에 중요한데도 연구가 제대로 되지 않고 있다고 연구팀은 강조했다.

발라드 교수는 ‘무감정’ 증상은 연구를 통해 대처 방법을 찾아야 할 필요가 있다면서 이것이 치매의 효과적인 치료법을 찾는 데도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 연구결과는 7월 14일부터 17일까지 미국 로스앤젤레스에서 열린 미국 알츠하이머병 학회 국제학술회의 (Alzheimer’s Association International Conference 2019)에서 발표됐다.



관련 자료 및 출처:
1) 사이언스 타임즈분야별뉴스, 과학기술, 보건•의학(https://www.sciencetimes.co.kr/?p=193881&cat=130&post_type=news&paged=2)

Link URL https://www.sciencetimes.co.kr/?p=193881&cat=130&post_type=news&paged=2 (클릭 23회)
다음글up 청력저하와 치매가 연관성이 있다 2019-08-14 조회수 : 151
이전글down 치매환자를 돌보는 가족을 위한 '치매가족휴가제' 2019-06-23 조회수 : 369